DTO와 VO 그리고 Entity의 차이

본 포스팅은 우아한Tech에 올라온 라흐님의 발표영상 DTO vs VO 영상을 보고 정리한 포스팅이다.

넥스트 스텝에서 클린코드 과정을 이수하면서 DTO와 VO의 차이를 제대로 이해못하고 미션을 수행하다가 어려움에 부딪쳐서 공부하다가 시청하게된 영상이다. 라흐님께서 잘 정리해주신덕분에 이해를 하게되어 이를 블로그로 정리하게 되었다.

DTO

DTO(Data Transfer Object)로서 계층(Layer)간 데이터 교환을 위해 사용하는 객체이다.

데이터 교환만을 위해 사용하므로 로직을 갖지 않고, getter/setter 메소드만 갖는다.

DTO 예제 코드이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class RGBColorDto {
private int red;
private int green;
private int blue;

public RGBColor(int red, int green, int blue) {
this.red = red;
this.green = green;
this.blue = blue;
}

public int getRed() {
return red;
}

public int setRed(int red) {
this.red = red;
}
...
}

로직은 없고, 데이터를 담고, 꺼내는 getter/setter 메소드만 담는다.

VO

VO(Value Object)는 값 그 자체를 표현하는 객체이다.

로직을 포함할 수 있으며, 객체의 불변성(객체의 정보가 변경하지 않음)을 보장한다.

서로 다른 이름을 갖는 VO 인스턴스더라도 모든 속성 값이 같다면 두 인스턴스는 같은 객체라고 할 수 있다. 이를 위해 VO에는 Object 클래스의 equals()hashCode()를 오버라이딩해야 한다.

VO 예제 코드이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class RGBColor {
private final int red;
private final int green;
private final int blue;

public RGBColor(int red, int green, int blue) {
this.red = red;
this.green = green;
this.blue = blue;
}

public static RGBColor of(int red, int green, int blue){
return new RGBColor(red, green, blue);
}

@Override
public boolean equals(Object o) {
if (this == o) return true;
if (o == null || getClass() != o.getClass()) return false;
RGBColor rgbColor = (RGBColor) o;
return red == rgbColor.red && green == rgbColor.green && blue == rgbColor.blue;
}
}

equals() 오버라이드 코드는 IDE에서 자동완성해준다.

1
2
3
4
5
6
7
@Override
public boolean equals(Object o) {
if (this == o) return true;
if (o == null || getClass() != o.getClass()) return false;
RGBColor rgbColor = (RGBColor) o;
return red == rgbColor.red && green == rgbColor.green && blue == rgbColor.blue;
}

equals() 를 한줄 한줄 살펴보면, VO를 설명할때 언급한 모든 속성값이 같다면 이름이 다른 인스턴스라도 같은 객체로 본다는 특징을 마지막 return 문에서 증명하고 있다.

equals()를 오버라이딩해서 정의하기 전과 정의한 후의 객체비교 테스트 코드이다.

테스트 결과 테스트에 실패하였다. 속성값이 갖더라도 두 객체를 new 키워드로 선언하여 생성한만큼 서로 다른 객체로 컴파일러가 인식했기 때문이다.

VO에서 equals()를 오버라이딩하고 나니까 테스트를 통과하는걸 확인할 수 있다.

equals()hashCode()에 대해서는 다음 포스팅에서 정리해볼 예정이다

Entity

실제 DB의 테이블과 매핑되는 객체이다. id를 통해 각각의 Entity를 구분한다.

VO와 마찬가지로 로직을 가질 수 있다.

JPA를 사용한 Entity 예제 코드이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import javax.persistence.*;

@Entity
public class User {
@Id
@GeneratedValue(strategy = GenerationType.IDENTITY)
privae Long id;

@Column(nullable = false)
private String name;

@Column(nullable = false)
private String email;

@Builder
public User(String name, String email) {
this.name = name;
this.email = email;
}

public User update(String name, String email) {
this.name = name;
this.email = email;
return this;
}
}

정리하면..

  • DTO는 계층(Layer)간 데이터 이동을 위해 사용되는 객체
  • VO는 값을 갖는 순수한 도메인
  • Entity는 이를 DB 테이블과 매핑하는 객체


본 포스팅의 인용 출처이다.